KAFA 단편 <홀>, 칸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
동문소식
2023-05-02 15:32:44.0
3906
한국영화아카데미 단편 <>, 칸 국제영화제 공식 초청
- “러브크래프트가 떠오르는, 설득력 있는 스릴러…갓 나온 KAFA 졸업 작품
- KAFA, 14년 만의 영화 학교 경쟁 부문라 시네프섹션 초청


단편 영화 <>(황혜인 연출)2023년 제76회 칸 영화제(Cannes Film Festival) ‘라 시네프(La Cinef)’ 섹션에 초청됐다. <>은 영화진흥위원회(위원장 박기용, 이하 코픽) 한국영화아카데미(원장 조근식, 이하 KAFA) 정규과정 졸업 작품이다.
 
KAFA 작품이 칸 국제영화제에 초청된 것은 조성희 감독의 <남매의 집>(2009) 이후 14년 만이다. 조 감독은 당시 3등 상을 수상했다. 라 시네프 섹션은 전 세계 영화학교의 단편 영화 경쟁 부문으로서(. 시네파운데이션), 한국 영화로는 2021년 윤대원 감독의 <매미> 이후 2년 만의 초청이다.

   
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<홀> 스틸컷 사진들 

영화 <>외근 차 남매의 집을 방문한 사회복지사가 방 안에 커다란 맨홀을 발견하고, 아이들로부터 그곳에 들어가 줄 것을 제안받는다는 내용으로, 음산한 분위기와 묘한 긴장감이 돋보이는 작품이다. 라 시네프 섹션의 아티스틱 디렉터 디미트라 카르야(Dimitra Karya)<>에 대해 매우 잘 연출되고 절제된, 설득력 있는 스릴러이며, 미국의 저명한 호러, 판타지, 공상과학 소설가인 “H. P. 러브크래프트의 기묘하고 무서운 분위기가 떠올랐다고 했다.
 
이번에 칸 국제영화제 진출에 성공한 황혜인 감독은 올해 2KAFA를 갓 졸업한 정규과정 졸업생(39)이다. 황 감독은 이번 영화제 진출에 대해 이 소식을 함께 영화를 만든 배우, 스태프와 나눌 수 있어 기쁘다오로지 영화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 준 KAFA에도 감사하다고 했다. 조근식 KAFA 원장은 이번 영화제 진출은 부산 이전 이후 기수가 오랜만에 칸 국제영화제에 초청된 것이라 더 의미가 깊다앞으로도 KAFA가 우리나라를 넘어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영화 학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.
 
한편 이번 칸 국제영화제에 한국 장편 영화로는 송강호 주연의 <거미집>(김지운 연출), 송중기 주연의 <화란>(김창훈 연출) 등 총 5편의 작품이 초청됐다. 칸 국제영화제는 오는 516일부터 27일까지 프랑스 남부 도시 칸에서 개최될 예정이다.


 

 
이전글
한국영화아카데미 40주년 기념 로고 및 슬로건 공개
다음글
한국 영화아카데미 KAFA+ 영화인교육, 올해 첫 프로그램 <연출부 양성과정> 모집